비트코인 4만달러 안착 또 실패하나…플랜비 BTC 강세론 유효, 8월 최소 가격 47,000달러

Mobile ver 코인태그 - 코인 정보를 태그하다 All rights reserved.

비트코인 4만달러 안착 또 실패하나…플랜비 BTC 강세론 유효, 8월 최소 가격 47,000달러

S 코인리더스 0 32 0

▲ 출처: 알터너티브(Alternative)  © 코인리더스



암호화폐 대장주 비트코인(Bitcoin, BTC) 가격이 2일(한국시간) 오전 다시 심리적 지지선인 4만 달러 선 아래로 떨어졌다.

 

8월 2일(한국시간) 오전 10시 현재 코인마켓캡에서 글로벌 비트코인(BTC, 시총 1위) 시세는 24시간 전 대비 5.31% 하락한 약 39,483달러를 기록 중이다. 시가총액은 약 7,432억 달러 규모이며, 도미넌스(시총 비중)은 46.7% 수준이다. 

 

투자심리도 전날보다 크게 악화됐다. 실제 암호화폐 데이터 제공 업체 알터너티브(Alternative)의 자체 추산 '공포·탐욕 지수'는 전날보다 12 포인트 내린 48을 기록했다. 투심이 위축되며 '탐욕' 단계에서 '중립' 단계로 전환됐다. 해당 지수는 0에 가까울수록 시장의 극단적 공포를 나타내며, 100에 가까울수록 극단적 낙관을 의미한다.

 

※관련 기사: 비트코인 美세금·中단속 악재에 4만달러 '흔들'…"BTC 저평가" 낙관론도 여전   

 

이날 블룸버그에 따르면 비트코인 가격은 주말 사이에 지난 5월 이후 최고 수준에 오른 뒤 하락세로 전환됐으나 특별히 불거진 악재성 대형 변수의 존재는 이날까지 알려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비트코인 가격이 4만 달러선을 내줬지만 업계 최고 전문가들은 여전히 강세론을 제기하고 있다.

 

이날 암호화폐 전문매체 데일리호들에 따르면 익명의 암호화폐 거래자이자 분석가인 캔터링 클라크(Cantering Clark)는 최고 암호화폐가 42,000달러에 도달하면서 "비트코인이 현재 바닥을 쳤을 수 있다"며, "현재 범위에서 가능한 한 많은 비트코인을 매수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는 비트코인이 사상 최고치인 64,000달러를 돌파하면 100,000달러까지 빠르게 상승할 것이다"며 강세론을 폈다.

 

New Clark Investment Mandate - Reaccumulate spot.

Trying to buy as much Bitcoin as possible in this range.

Bad news seems to have almost no impact on price anymore, this is telling.

No sense in trying to be fancy, the differences in entering here or 35k will be negligible.

— Ryan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Naver Tumblr Pinterest 프린트 신고

0 Comments
제목
최근덧글
글이 없습니다.
카운트
  • 24 명현재접속자
  • 106 명오늘 방문자
  • 106 명어제 방문자
  • 224 명최대 방문자
  • 31,977 명전체 방문자